212   5/  11   0
지용주 목사
우리의 체질을 아시는 하나님 (시 103:13~18)

야외예배이었습니다.

미디어가 없습니다. 죄송합니다.


Prev
   주님의 교회 (마 16:13~20)
지용주 목사
Next
   추수할 일군을 보내소서 (마 9:35~38)
지용주 목사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Change
너는 내게 부르짖으라 내가 네게 응답하겠고 네가 알지 못하는 크고 비밀한 일을 네게 보이리라 (렘 3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