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30   4/  17   0
김철호     http://www.sewoondol.org
강하고 담대한 믿음의 아이로 키우는 방법

안녕하세요 저는 세운돌 가정선교회의 김철호 집사입니다. 여러분 아이들 키우는데 힘드시죠? 여기 여러분들을 도와드릴 사이트가 있습니다.

요즘 세상 과 거꾸로 가는 교육을 시키는 세운돌 가정선교회의 글입니다. 읽어보시고 저희 사이트 www.sewoondol.org 도 한번 방문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여호아이레!!!

자녀교육에서도 좁은 문으로 들어가야 합니다.

믿음은 단순한 감정이 아닙니다. 감정의 변화를 통하여 믿음이 생기기를 기대하지 마시기 바랍니다. 부모님들이나 선생님들이 실수를 거듭하는 이유가 바로 여기에 있습니다, 요즈음 많은 부모님들과 교회에서 일단 마음을 바꾸기 위해서 시도한다고 하는 것이 온갖 방법을 다 동원하여 감정을 움직이게 하려고 보통 노력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오랫동안 거듭되는 실질적인 경험을 통해서 생각 자체, 사고방식 자체가 바뀌지 않고 어떻게 감정만 바뀐다고 마음이 변화될 수 있겠습니까? 지금도 많은 분들이 경험하고 있지 않습니까? 천국과 같은 분위기의 집회를 통하여 변화된 감정이 얼마나 가던가요? 마음의 변화는 감정의 변화를 통하여 오는 것이 아니고 훈련을 통하여 오는 것입니다.

? 舅습?하나님이 주시는 선물이지만, 뚝 떨어지는 선물은 아닙니다. 그러면 어떻게 믿음이 실제로 생겨납니까? 하늘에서 어느 순간 뚝 떨어집니까? 믿지 못했던 마음이 어느날 어느 순간에 믿는 마음으로 확 바뀌어졌습니까? 그렇게 생각하는 분들은 아직 신앙의 세계를 확실하게 접해 보지 못한 분들입니다. 물론 바로의 마음을 강팍하게 하실 수 있었던 것처럼, 하나님은 우리들의 마음을 무조건 믿는 마음으로 만드실 수도 있습니다. 동물들에게는 그런 마음을 만들어 주셔서, 예를 들면, 강아지는 주인에게는 무조건 순종하도록 만들어 놓으셨습니다. 하지만 우리를 신적인 존재로, 인격적인 존재로 대해 주시는 하나님은 절대로 우리의 마음을 그냥 임의로 변경시키시지는 않습니다. 그냥 주시는 것이 아니라 하나님께서는 십자가 사건을 비롯한 여러 가지 깨달음을 주는 사건들을 통하여 점진적으로 믿는 마음을 만들어 주시는 것입니다. 즉 하나님을 의지할 수밖에 없는 절망적인 상황 가운데 우리를 두시어서 우리가 하나님을 정말로 억지로라도 스스로 의지해 보도록 만들어 주심으로 하나님을 믿는 믿음을 가질 수 있도록 만들어 주시는 것입니다. 따라서! 믿음이라는 마음의 상태는 연단에 연단을 거듭하면서 정금처럼 순수하고 아름답게 확실하게 만들어 지는 것입니다. 한번의 집회에서 갑자기 생겨난 감정으로는 어림도 없습니다. 집회 장소에서는 분명히 믿음으로 살 것은 마음이 생겼었는데, 현실로 돌아오면 몇 날이 못되어 완전히 그런 믿음의 마음(감정)이 온데 간데 없이 사라져 버리는 것입니다. 왜 그럴까요? 흔들리지 않는 “믿음”은 고난 속에서 주어지는 훈련을 통해서 생기는 것이기 때문입니다. 고된 훈련 없이 감정으로만 생성된 믿음은 믿음이 아닙니다. 조금만 어려운 일이 발생해도 흔적도 없이 증발해 버리는 것입니다.

훈련이 믿음을 형성시켜 주고 확증시켜 줍니다. 쉽게 몇 번의 집회에 참석함으로, 또는 한번의 은사체험으로 세상 사람이 하나님의 사람으로 변화되기를 기대하지 마시기 바랍니다. 척박한 밭이 옥토가 되려면 많은 노력이 필요합니다. 아무 곳이나 씨를 심는다고 나무가 자라고, 곡식이 열매를 맺는 것이 아닙니다. 씨앗을 심어서 열매를 거두려면, 무엇보다 먼저 밭을 옥토로 만드는 작업이 선행 되어야 비로서 씨를 뿌려도 싹이 날 수 있고, 또 난 싹이 자랄 수 있고, ! 자란 곡식이 열매를 맺을 수 있는 것입니다. 하나님의 말씀이 심령의 밭에 뿌리워져서 열매를 맺어 변화의 역사가 일어나기까지는 필연적으로 성령의 직접적인 역사와 많은 사람들의 수고, 특히 가장 크고 직접적인 책임을 받은 부모의 측량할 수 없는 노력이 꼭 요구된다는 사실을 잊어서는 안됩니다.

전지전능하신 하나님께서도 죄 속에서 태어난 인간이 정말로 변화되는 역사를 만들기 위하여 아담이 결정적인 잘못을 저지르자마자 친히 찾아오셔서 가죽 옷을 지어 입히시면서 곧바로 구원의 계획을 발표하셨지만, 예수 그리스도께서 이 땅에 오시기까지 수 천년의 세월이 흘렸고, 그러시고도 그냥 된 것이 아니고, 하나님의 독생자 아들이 직접 인간의 몸을 입고 이 땅에 오셔서 십자가에 달리기까지 하셨고, 그 복된 소식이 세상에 전파되는 과정에서 수도 헤아릴 수 없을 만큼의 많은 사람들이 피를 흘려야 했습니다. 그만 큼 인간의 심령이 변화되는 것은 하나님의 무조건적 사랑과, 예수님의 무한한 은혜와, 수 많은 사람들이 성령의 지시에 순종하여 오랜 기간 동안 기도하고 땀과 눈물을 흘린 수고가 합쳐져서 만들어내는 대 역사인 것입니다.

사람! 들의 것이 아닙니다. 자녀 교육에서도 마찬가지입니다. 아무리 많은 사람들이 쉽고, 재미있고, 저절로 되는 길이 있다고 해도, 한번 참석만 하면 된다고 해도, 그 말에 넘어가지 마시기 바랍니다. 반드시 매일 매일 눈물로 뿌린 말씀의 많은 사람들이 가려는 쉽고 넓은 문은 하나님이 주신 생명의 문이 아닙니다. 예수님께서는 믿는 우리들에게 “생명으로 인도하는 문은 좁고 길이 협착하여 찾는 이가 적음이니라”고 말씀해 주셨습니다. 참 진리의 길과 축복의 문은 생각 없이 다른 사람들을 따라서 떠들며 따라가는 씨앗은 꾸준하고 일관성 있고 확실하고 신념에 넘친 훈련의 수고를 통해서 좋은 열매를 맺는다는 사실을 꼭 믿으시고 하루 하루를 하나님의 말씀으로 자녀들을 성실하게 교육시키며 살아가시기를 바랍니다.

www.sewoondol.org



 
 270
  뉴욕밀알장애인선교단입니다. This is MILAL Mission in NY
뉴욕밀알    2006/10/25   12072 
 269
  한옥 문화재 예배당을 아시나요
신점균    2006/09/19   2142 
 268
  공개회개 [2]
이은진    2006/09/15   2031 
 267
  공개 사과 [2]
태극패밀리    2006/09/12   2009 
 266
  Vision center [2]
hopegiver    2006/09/11   1480 
 265
  Your faith should not rest on the wisdom of men, but on the power of God.
황철민    2006/08/30   4617 
 264
  안녕하세요 신입생입니다. 부탁드릴것이있어서 올립니다. [2]
강가브리엘    2006/07/19   1601 
 263
  Enoch walked with God. [1]
황철민    2006/07/19   1350 
 262
  배우자에게 해서는 안되는 말(퍼옴)
배현기    2006/07/18   1417 
 261
  배우자에게 해줘야 하는 말(퍼옴) [1]
배현기    2006/07/18   1412 
 260
  WEC에 다녀와서 - 이미정 [2]
한광훈    2006/07/10   1377 
 259
  샬롬~ [1]
황철민    2006/05/16   1315 
 258
  웹지기로 봉사하실 분
관리자    2006/05/16   1153 
 257
  새크라멘토에서 인사드려요. [7]
최계영    2006/04/18   7665 
 
  강하고 담대한 믿음의 아이로 키우는 방법
김철호    2006/04/16   1478 
 255
  2006년 부활절 편지 [1]
관리자    2006/04/12   1718 
 254
    [re] 2006년 부활절 편지 [1]
황철민    2006/04/14   1250 
 253
  목요 찬양 모임 “단원모집”
생명선선교회    2006/04/05   1943 
 252
  인터넷사역으로 봉사하실 분
황철민    2006/03/27   1003 
 251
  생명의 말씀사와 함께하는 미주 인터넷서점 [1]
Paul Kim    2006/03/03   16754 
 
 [1][2][3] 4 [5][6][7][8][9][10]..[17] [next]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Change
너는 내게 부르짖으라 내가 네게 응답하겠고 네가 알지 못하는 크고 비밀한 일을 네게 보이리라 (렘 33:3)